김만수 후보, ‘김포공항 고도제한 완화 마무리로 주민 재산권 회복’ 8호 공약 발표

고도제한 완화, 원종·고강 등 지역 경제 활성화와 대장신도시의 개발에 기여할 것

차동길기자 | 입력 : 2020/02/12 [16:57]


 더불어민주당 부천오정 김만수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김포공항 주변 고도제한 완화를 마무리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했다.
 
 김만수 후보는 “그동안 개발 제한과 항공소음 등으로 주민 재산권과 주거권이 침해 되어왔다”며 “현실적인 대책을 마련하고, 고도제한 조기 완화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부천오정은 김포국제공항에 인접한 곳으로, 면적 중 18.04㎢가 고도제한 규제 대상 지역에 해당한다. 규제에 따르면 고도제한지역의 건물 높이 상한선은 32.86~57.86m로, 대략 아파트 7~13층 높이까지 허용하고 있다. 이에 따라 고층건물을 지을 수 없어 부천 내 다른 지역에 비해 도시개발이 지연된 실정이다.

 그러나 최근 공항 인근 지방자치단체에서 진행한 고도제한 완화 연구 결과에 따르면 고도제한을 80~100m, 대략 아파트 13~25층 높이 내외까지 완화해도 문제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와 고도제한 규제 완화에 대한 논의가 지속되고 있으며 국제기준 개정을 통해 해결책을 모색하고 있다.

 이에 대해 김 후보는 “고도제한 완화 문제는 오정지역의 오래된 숙원으로, 원혜영 국회의원이 지속적으로 노력해온 사안인 만큼 공약을 완수하기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고도제한 완화를 통해 그동안 개발이 어려웠던 원종·고강 지역 경제를 활성화뿐만 아니라, 앞으로 대장신도시 조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당선 후 최우선 과제로 국토부에 민관 협의기구를 설립하고, 부천시및 인근 지자체와 함께 ICAO에 지역주민의 뜻을 관철하고 고도제한 완화를 조기에 완수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고도제한완화’ 공약은 지난 7개의 공약 ▲대장동 쓰레기 소각장·하수처리장 지하화 추진 ▲대장신도시 상업지역 면적규제 ▲사통팔달 지하철 ▲주차장 17개소 2,370면 조성지원 ▲노후공업지역 현대화·복합화 ▲‘청소년 교육·문화·체육시설 ▲국회의원 특권 내려놓기 공약에 이은 8호 공약이다. -끝-


<첨부1. 김포공항 주변 고도제한 지역 현황>

  © 차동길기자



<첨부 2. 공약 8호 카드뉴스>

▲ 국회의원 예비후보 김만수 보도자료]김만수 후보, ‘김포공항 고도제한 완화 마무리로 주민 재산권 회복’ 8호 공약 발표  © 차동길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