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도시공사, 자체보수로 예산 절감 ‘눈에 띄네’

주차선 구획 정비, 콘텐츠센터 방수 공사 등

차동길기자 | 입력 : 2020/06/04 [08:32]

▲ 주차선구획정비   © 차동길기자



부천도시공사(사장 김동호)가 자체 전문 인력을 활용한 시설 유지· 보수로 예산 절감에 나섰다.

 

최근 공사는 자체인력과 보유 기계 장비를 이용해 주차선 구획 도색 및 노후시설 옥상 방수공사를 실시함으로써 약 6.500만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전했다.

 

이번 예산 절감은 시설관리 전문인력을 양성하고자 실시하고 있는 기능아카데미와 도시개발아카데미 운영 효과로 보여진다. 미장, 용접 등 실무 위주의 아카데미를 통해 시설보수 역량을 강화한 공사 직원들은 외부 용역에 의한 시설 유지보수가 아닌 자체 정비를 할 수 있게 되었고 그 결과, 예산 절감으로 이어졌다.

 

공사 주차시설팀 관계자에 따르면, 1일 동력식 페인트 분사 장비를  도입해 부천영상단지 370면에 대해 주차 구획선을 정비하였는데, 기존직접 인력을 투입해 롤러칠 작업을 하는 것 보다 인력운용 및 예산 절감 면에서 효율성을 높였다고 전했다.

 

또한 올해 새로 수탁한 부천콘텐츠진흥원은 시설 노후화로 대대적인 보수 공사가 불가피했으나 공사는 기술 인력을 투입해 건물 2층과 3층의 베란다와 옥상 등 4개소를 자체보수하여 방수 공사를 완료한 바 있다.

공사 김동호 사장은 공사는 축적된 시설보수 노하우를 바탕으로 자체보수를 적극 추진한 결과, 지난해 약 6억원의 예산 절감 효과를 내는 등 눈에 띄는 실적을 내고 있다안전확보와 예산절감을 위해 앞으로도 자체 보수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