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점검의 날 맞이, 산업안전 대진단 합동 캠페인

- 전국 83.7만개 50인 미만 사업장, 누구든지 참여 가능
- 우리 사업장의 안전수준을 진단하고 정부의 맞춤형 지원사업과 연계

차동길기자 | 입력 : 2024/02/22 [16:16]

▲ 단체사진  © 부천우리신문

 

▲ 김주택 지청장  © 부천우리신문

 

중부지방고용노동청 부천지청(지청장 김주택)안전보건공단 경기중부지사(지사장 권종규)21일 제4차 현장점검의날을 맞아 중소 영세기업이 밀집한 산업단지에서 산업안전 대진단 합동 캠페인을 전개했다.

지난 127부터 중대재해처벌법전면 시행됨에 따라. 중소 영세기업들의중대재해처벌법 준비부족한 상황에서, 중대재해처벌법 대응을 위해서는 먼저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이 무엇보다 시급하다.

이에 부천고용노동지청과 안전보건공단 경기중부지사는4월말까지 산업안전 대진단집중추진하여 중소영세기업이 자신의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을 위해기업 스스로가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상태를 정확히 진단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산업안전 대진단은 최초로 50인 미만 사업장에 대하여 실시하는 것으로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오픈형으로 참여가 가능하며,안전보건 경영방침·목표, 인력·예산, 위험성평가, 근로자 참여,안전보건관리체계 점검·평가10핵심항목에 대해 오프라인으로 진단할 수 있다. 진단결과3색 신호등으로 구분하여제공하고, 전국 30개 권역에 산업안전 대진단 상담지원센터를 구성운영하여 안전보건관리체계·컨설팅·교육·기술지도 및 시설개선을 포함한 재정지원 등을맞춤형으로지원한다.

중부지방고용노동청 부천지청장(지청장 김주택)은 관내 중소영세기업이 조속히 안전보건관리체계를 갖출 수 있도록모든 역량을 동원하여 집중 홍보할 예정임을 강조하며,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기업 스스로 자신의 준비 상태를 정확히 진단하는 것이 중요하므로 산업안전대진단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